[여성종합뉴스/이경문기자] 송파구는 가정의 달을 맞아 지난 1일 오전 천마근린공원 어린이안전교육관(2층)에서 마천2동주민센터와 (사)깨달음과 나눔이 저소득 어르신 300명을 모시고 경로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.

이 날 행사에는 남천초등학교 방송댄스반 어린이들의 공연과 마천복지관 꽃가람봉사단의 하모니카 연주 등 다채롭고 흥겨운 공연이 열려 어르신들의 흥겨운 분위기가 연출됐다.

마천2동과 행사를 함께 진행한 (사)깨달음과 나눔은 그동안 어르신 무료급식, 김장행사 지원 등 다양한 지역복지사업을 추진해 온 단체로, 이번 행사에서는 점심 도시락과 떡, 과일, 음료 등 먹거리를 넉넉히 준비해 어르신들께 대접했다.

행사를 준비한 (사)깨달음과 나눔 자원봉사자는 “어르신 경로잔치를 준비하면서 돌아가신 아버님 생각이 나 음식과 행사를 더 정성껏 준비했다”며 “앞으로도 주변을 둘러보면서 우리 동네에 어렵고 외로운 어르신을 위해 꾸준히 봉사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박춘희 구청장은 “어르신들께서 사회적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이런 행사를 수시로 마련하고, 정책적으로도 정서·경제·건강 등 생활 전반을 꼼꼼하게 챙겨나가겠다”고 말했다.